임혁

 member 0 total 1800  page  59 / 1
 전체 (1800)   자유 (1436)  | 영상 (111)  | 임혁님께 (45)  | 임혁 (4)  | 운영자 (204)  |
  제목   벤치.. 2019-08-05 20:36
  글쓴이         조회수 : 51   추천:15  
추천하기

언제나 스치듯 지나간 인연들에

두려움 반 그리움 반 가지며 살며

오늘은 어느곳에서 연을 그리며

두눈에 세상을 담아 보려 할꺼나

여전히 빈자리  저 벤치에 앉자

덩그러이 놓여진 내 두발과 마주하며

속삭이듯 내뱉는 한마디에 아련한 

마음이 구름처럼 흐른다...

혼자가 아닌 둘이 앉자서 내일을 이야기하며

빛혀진 물가에 흐르는 연무처럼 흩어질까

두손가득 담아두려 여린손 내밀고 발그레 웃는다

어제는 혼자였고 오늘은 둘이였을까 

흩트려 날려버린 마음이  참 시리구나...

코멘트닫기 (2)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임혁입니다 새해복많이받으세요   (66) 2006/12/26 2951 96
공지  안녕하십니까 임혁입니다.   (25) 2007/02/13 2256 94
공지  임혁팬사이트 찾아주신 분들 필독!!   (2) 2008/12/13 717 67
1797  추석연휴가 시작되었습니다   2019/09/12 40 1
1796  즐겁고 풍성한 한가위 보내세요   (1) 2019/09/07 13 1
1795  가을 장마 시작.. 잔잔히 부는 바람이 옷깃을 여미...   (2) 2019/09/02 25 2
1794  화적연   (3) 2019/08/15 78 9
 벤치..   (2) 2019/08/05 51 15
1792  태풍이 지나고 있나봅니다.....   (3) 2019/07/21 67 9
1791  싱그러운 바람이 머무는 계절   (4) 2019/07/01 84 15
1790  임혁선생님 생신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5) 2019/06/06 136 13
1789  비가 내립니다 ...   (3) 2019/06/06 91 16
1788  오늘은 임혁님 생신날   (4) 2019/06/06 104 10
1787  여름밤.. 별은 누구을 기다리는가...   (3) 2019/06/05 98 9
1786   5월 마지막주 파이팅 입니다...   (3) 2019/05/28 121 12
1785  가끔은...   (3) 2019/05/17 93 10
1784  꽃잎지고 푸르름이 드리웁다   (3) 2019/04/18 96 7
1783  벗꽃 바람에 흩날리면..   (3) 2019/04/02 95 7
1782  봄비처럼   (3) 2019/03/07 84 7
1781  기억을 떠올려본다...   (5) 2019/03/02 101 6
1780  오늘은   (6) 2019/02/23 142 13
1779  마지막 눈이 내립니다   (2) 2019/02/17 94 8
1778  행복한 설 연휴 보내세요   (3) 2019/02/02 123 5
1777  2019년 1월 1일 망양에서   (3) 2019/01/01 127 11
1776  2019년이 밝아왔습니다   (2) 2019/01/01 103 12
1775  2019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2018/12/30 101 10
1774  크리스마스 가 끝날때쯤 글 남기네요   (2) 2018/12/25 117 8
1773  12월입니다   (3) 2018/12/16 110 7
1772  안녕하세요   (2) 2018/12/13 120 8
1771  잘지내시죠   (2) 2018/12/03 82 5
1770  어제에 무더위가 이제 그리워 지기 까지 합니다   (5) 2018/10/27 143 9
1 [2][3][4][5][6][7][8][9][10]..[59] 다음글
/ skin by IMHYU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