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혁

 member 0 total 1770  page  51 / 1
 전체 (1770)   자유 (1406)  | 영상 (111)  | 임혁님께 (45)  | 임혁 (4)  | 운영자 (204)  |
  제목   미남배우 임혁 2017-10-13 19:57
  글쓴이        (H) 조회수 : 163   추천:24  
추천하기

제가 메일 네이버에 임혁을 검색하곤 하는데 
오늘 뉴스에서 임혁님이 언급되어 뭔가 하고 들여다보았네요.

[오래전 '이날']10월12일 30년전 한국인이 사랑한 ○○은?

이 기사안에서
 

▶좋아하는 여자 탤런트 배우: 김미숙, 김혜자
 

최불암은 30~50대에, 안성기는 10~20대에 인기가 높았습니다. 선호하는 여자 연기자의 경우 10~30대는 김미숙을, 40~50대는 김혜자를 꼽았습니다. 그야말로 <전원일기> 커플이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던 때입니다. 당시 스타로 불리던 배우들의 이름은 왜 밀린 걸까요? 당시 기사는 정윤희, 황신혜, 이미숙, 장미희 등 쟁쟁한 청춘스타들의 순위기 밀린 것은 ‘스캔들’ 때문이라고 보았습니다. 공개 연애를 하기도 하고, 유쾌하지 않은 사건사고에 연루되어도 일정 기간 자숙을 거치면 금세 복귀하는 요즘과 달리 ‘스캔들’이라는 말만 들어도 사시나무처럼 떨던 시대입니다. 그러고보니 당대의 미남 배우 이름도 보이지 않네요. 당시 기자는 미남 배우 한진희, 임혁이 순위가 낮은 이유를 포함해 이렇게 해석합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연예인이라고 해도 화려하지 않고 서글서글하고 스캔들이 없는 사람을 좋아하는 편인 것 같다.” 연예인하기 참 어렵던 시절입니다.


이렇게 임혁님이 언급되어 있네요.
임혁님은 미남배우이실뿐만 아니라 겸손한 배우로서
연기력도 매우 훌륭하셔서 많은 사람들의 기억속에
훌륭한 배우로 남아있으리라 생각합니다.
 

코멘트닫기 (4)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임혁입니다 새해복많이받으세요   (66) 2006/12/26 2830 86
공지  안녕하십니까 임혁입니다.   (25) 2007/02/13 2118 85
공지  임혁팬사이트 찾아주신 분들 필독!!   (2) 2008/12/13 610 54
1767  휴가 4일차.. 고로 피곤하다..   1 2018/08/19 20 3
1766  오랫만의 인사   5 2018/08/16 46 3
1765  연꽃에 물들다....   3 2018/08/12 27 3
1764  잠깐 더위좀 식혀보세요- 유투브에서   (1) 2018/08/01 56 3
1763  소낙비////   (2) 2018/07/28 37 3
1762  중드의 한장면- 옛날 중국군 탱크 병들   (1) 2018/07/18 75 4
1761  대구 37도 겨우 겨우 더위와 싸우고 있습니다.   (5) 2018/07/14 61 3
1760  네이버에 임혁님 프로필 이미지 수정되었습니다   (4) 2018/07/12 66 5
1759  네이버에서 프로필 이미지   2018/06/29 58 5
1758  임혁님 옛날사진(다음 블로그에서)   (2) 2018/06/21 67 4
1757  임혁님 생신 축하드려요   (4) 2018/06/17 101 5
1756  네이버 다음 실검   (1) 2018/05/28 91 8
1755  임혁님 네이버 실검   (2) 2018/05/27 102 8
1754  내일 방송 해피라이프 미리보기   2018/05/26 57 6
1753  때론 너에게   (1) 2018/05/24 52 7
1752  임혁님 방송출연 소식   (2) 2018/05/24 79 7
1751  따뜻한 봄날입니다   (1) 2018/05/05 80 10
1750  아름다운 영상 3   (2) 2018/05/01 60 9
1749  아름다운영상2   (3) 2018/04/19 69 9
1748  아름다운 영상   (7) 2018/04/15 101 11
1747  함박눈 ...   (3) 2018/03/22 113 17
1746  유투브- 멋진 풍경 사진들   (1) 2018/03/21 97 15
1745  주은래 전문배우의 공개 예능프로그램   (1) 2018/03/15 99 15
1744  오늘은 제가 태어난 날입니다   (4) 2018/03/06 121 19
1743  숲길에서서... 뒤돌아 본다...   (2) 2018/02/25 116 19
1742  설날연휴가 시작되었네요   (2) 2018/02/15 113 17
1741  항상 그자리에   (2) 2018/02/04 112 32
1740  또 하루에 시작...   (3) 김인운 2018/01/20 125 29
1739  겨울이 지나갑니다.. 봄이 오려 하네요   (3) 김인운 2018/01/19 144 19
1738  무술년 새해 첫 일출을... 보다   (3) 김인운 2018/01/03 113 30
1737  1월 1일 첫날입니다.   2018/01/01 98 20
1736  추억의 영화속 장면-서부전선 이상없다 1931년 작   (1) 2017/12/08 127 20
1 [2][3][4][5][6][7][8][9][10]..[51] 다음글
/ skin by IMHYUK.COM